0
 56   3   1
  View Articles

Name  
   Mirae 
Homepage  
   http://www.mirae.co.nz
Subject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
그동안 펜을 들기 어려웠습니다. 생각을 잘 다듬어서 부드럽게 물 흐르듯 담아내야 한다는 강박이 좀 있었지요.
그러다보니..이 코너가 사장될 위기에 처해있네요 ^^
여기저기서 그간 청원 아닌 청원을 해주셨습니다. 짧아도 좋으니 예전처럼 자주 글 올려주면 안되겠냐고..안토니오 팬이라고 ㅎㅎ
다시 시작해 보렵니다. 천천히 오랫동안 흐를수 있는 강물처럼 말입니다.

톨스토이의 단편제목이죠.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

한국 사회가 급격히 고령화사회가 되어간다더군요. 피부로도 느낍니다. 그런데 말입니다.
과연, 우리 사람들은 무엇으로, 무엇 때문에 살아가는 걸까요.
사랑이라고 말하지만 과연 그 사랑이라는 것이 무엇을 담아야만 진정한 "삶의 의미"를 값지게 하는 걸까요.

일전에 거제도의 수선화 노부부를 소개한 TV프로를 보았습니다. 87세 되신 할아버님. 수선화 두 송이로 시작한 일이 이제 몇 만평에 심겨진 수선화 왕국으로 변모했더군요.
하루종일 일만 하시는 이 할아버님. 그러나 그 어떤 수선화라도 정성껏 온 힘을 다해 돌보고 심고 가꾸시는 그 마인드. 이 분은 무엇으로 사시는 걸까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또 한편으론 무기력하게도 그 날이 그날인 분들도 많이 보게 됩니다.
하루종일 아파트안의 TV앞에서 멍하니 있다가 눕기도 하고 서기도 하고..  
과연, 무엇으로 사는 걸까요 이런 삶은요....이런 삶조차 나름대로 다 의미가 있다고 하는데 과연 이런 분들의 경우 언제까지 철학적인 삶이 유지되어 가는 걸까요...어쩜 철학적인, 정신적인 삶은 이미 끝난 것은 아닐런지요.

중학교 이후 놓았던 서예를 다시 시작했습니다.
다들 연세가 있으신 분들이 수업자리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묵을 천천히 벼루에 밀어봅니다.
농도가 짙어갈수록
가을도 짙어가겠지요.
아아. 제 생각의 농도도 그렇게 짙어만 가면 참 좋겠습니다.

가을,묵향기,삶의 의미를 고뇌해보는
안토니오



no
subject
name
date
hit
*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

Mirae
2017/09/08 3860 322
55
  Top 10 most liveable cities와 오클랜드

Mirae
2016/08/18 4137 414
54
  ** 렌트 사는데, 몰라서 주인대신 내는 돈이 있다면 받아낼까 말까 ~~~

Mirae
2016/05/11 4667 517
53
  ........ 그곳에서만 마주칠 수 있는 그녀와의 운명 ......

Mirae
2016/02/18 2851 392
52
  ....최국장님의 라디오 한인방송을 기억하며.....

Mirae
2016/01/04 2087 400
51
  *** 2015년 강남 코엑스 이민/유학 박람회 기행

Mirae
2015/10/08 2843 382
50
  *** 뉴질랜드와 한국의 의료가 이렇게 다를 줄이야 !!

Mirae
2015/06/15 3728 426
49
  ......쉽게 잊지 않아야 인생의 꽃을 피울수 있지 않을까요?

Mirae
2015/05/12 2505 383
48
  4개월 떠나있던 뉴질랜드를 다시 찾은 소감이란....

Mirae
2015/04/16 2383 418
47
  고교시절 이후 30년 만에 써 본 시를 공개해 봅니다..

Mirae
2015/03/27 2154 404
46
  바야흐로 한국은 봄. 뉴질은 가을. 시집 보내드릴까요???

Mirae
2015/03/09 2227 419
45
  .....뭔가 보여주겠습니다. 황금줄을 만들어 보겠다니까요 !!

Mirae
2015/02/15 2017 388
44
  고래의 꿈을 비행기 안의 술이 날렸는가?

Mirae
2015/01/12 2838 413
43
  & 건당 백만원이면 해결될 수 있는 한국인들의 고질적 습관 $$

Mirae
2015/01/05 2317 413
42
  *** 이제 더이상 짜지 않은 땅이 된 대한민국이어라 &&

Mirae
2014/12/22 2189 417
41
  제발 그곳에서만은 술을 주지 않는 세상이 오길 바라며.....

Mirae
2014/11/07 2401 406
40
  &%^#@ 거미보다 못한 사람이 되지 말아야지 하면서도...

Mirae
2014/09/02 2466 430
39
  한국에는 낯선 제도인 round-about의 지혜와 인생 굴리기

Mirae
2014/08/12 2466 413
38
  *** 언어가 아닌 문화를 즐기자!! 뮤지컬 Annie 관전포인트 ***

Mirae
2014/06/25 2548 423
37
  || 그렇게 우린 부지불식간에 낡아만 가지. 그러나, 잘 관리하자구...

Mirae
2014/05/29 2495 468
1 [2][3]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tyx